게시판
공지사항
질문과 답변
여행후기
베트남 소식
캄보디아 소식
라오스/미얀마 소식
위더스 기사
여행전문가 칼럼
라오스/미얀마 소식

제 목 김현철 "'한-미얀마 우정의 다리', '양곤강의 기적' 촉발하길"
글쓴이 위더스관광 첨부파일 -
작성일 2018-12-31 오전 10:26:41 조회수 46
미얀마 착공식 참석…"한국, 미얀마 개발에 의미 있는 파트너 될 것"
혁신 포용국가 심포지엄 축사하는 김현철 경제보좌관
혁신 포용국가 심포지엄 축사하는 김현철 경제보좌관(서울=연합뉴스) 진성철 기자 = 김현철 청와대 경제보좌관이 20일 서울 중구 프레스센터에서 대통령 직속 정책기획위원회-경제·인문사회연구회 주최로 열린 '혁신적 포용국가 심포지엄'에서 축사하고 있다. 2018.12.20 zjin@yna.co.kr

(서울=연합뉴스) 박경준 기자 = 대통령 직속 정책기획위원회 산하 신남방정책특별위원회 김현철 위원장을 비롯한 정부 대표단은 24일 미얀마에서 열린 '한-미얀마 우정의 다리' 착공식에 참석했다.

'한-미얀마 우정의 다리'는 미얀마의 옛 수도이자 경제산업 중심지인 양곤시 중심상업지구와 교통 소외지역이자 도시개발계획을 추진 중인 달라 지역을 잇는 도로·교량 건설 사업으로, GS건설이 시공한다.

한국수출입은행의 대외경제협력기금(EDCF) 지원 사업으로 추진돼 '한-미얀마 우정의 다리'라는 이름이 붙었다.

'한-미얀마 우정의 다리' 조감도
'한-미얀마 우정의 다리' 조감도[GS건설 제공]

김 위원장은 착공식 축사에서 "다리 건설을 통해 양국 간 우정이 더 깊어지고 달라 지역 개발을 기반으로 미얀마 경제가 대도약해 한국의 '한강의 기적'에 버금가는 '양곤강의 기적'이 촉발되는 중요한 전기가 되길 희망한다"고 말했다.

김 위원장은 "한국 정부의 신남방정책 추진에 있어 미얀마는 매우 중요한 협력대상 국가"라면서 "그간의 산업화, 민주화 과정을 바탕으로 한국은 미얀마의 국가 개발 과정에 의미 있는 협력 파트너가 될 수 있다"고 밝혔다.

그러면서 향후 5년에 걸쳐 미얀마에 대한 공적개발원조(ODA) 규모를 현 수준의 두 배인 10억 달러 규모로 늘릴 것이라고 언급했다.

김 위원장 등 대표단은 착공식 후 아웅산 수치 미얀마 국가고문 등을 면담하고 양국 간 실질협력 사업의 구체적인 추진 사항을 논의했다.

김 위원장은 한국토지주택공사(LH)와 미얀마 건설부가 공동으로 추진 중인 '한-미얀마 경제협력 산업단지'가 양국 산업 협력의 중심축으로 발전하도록 산업단지 조성 관련 투자허가 등에 미얀마 측이 협조해 달라고 당부했다.

김 위원장은 LH 미얀마 대표사무소에 들러 산업단지 추진현황을 보고받고 LH 대표사무소를 거점으로 양국 간 경제협력이 활성화되도록 노력해 달라고 격려했다.

한편, 대표단은 양곤 롯데호텔에서 미얀마 진출 기업간담회를 열어 기업들의 현지 활동과 관련한 의견을 청취했다.

간담회에는 삼성전자와 LG전자, GS건설 관계자 등 총 50여 명이 참석해 현지 기업활동에 필요한 점을 건의했다고 위원회는 전했다.

kjpark@yna.co.kr

<저작권자(c) 연합뉴스, 무단 전재-재배포 금지> 2018/12/24 12:00 송고